블로그 이미지
Where am I?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256)
NISTory (27)
S-Diary (75)
맛있는 음악 (21)
좋은글/좋은말 (74)
여행과 풍경 (3)
it (21)
Mac Story (16)
etc (17)
Total506,520
Today47
Yesterday37
Statistics Graph

달력

« » 2017.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

고도원의 아침편지를 구독한 지가 벌써 서너해가 지난 것같다. 아주 가끔은 너무나 눈에 꽂히는 글들이 있으면 싸이월드 미니 홈피에 올리고는 했는데, 이제 생각해보면 여기 블로그가 더 맞는 것같다는 생각이 든다. 보여주기 위한 것보다는 네게 좀더 거울같은 곳이니까...

그런데 마침 오늘 받은 아침편지를 보니 물론 원래도 좋은 글이었지만, 마침 내게 안성맞춤이라는 생각이 드는 글이 왔다. 정직과 용기... 요즘 한참 자만과 착각, 그리고 오해, 헛된 희망, 나태함등에 대해서 반성중이었다. 그리고 결국 결론은 나를 향한 정직과 용기.


매주 토요일엔 독자가 쓴 아침편지를 배달해드립니다.
오늘은 정묘향님께서 보내주신 아침편지입니다.

치유의 길

치유의 길을 가려면
정직해야 하는 것은 물론이고
상황을 있는 그대로 기꺼이 인정할 수 있어야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용기가 필요하다.
우리의 판단 실수, 오만함과 고집스러움, 분노,
심지어 우리의 고통을 마주 할 수 있는
용기가 필요하다.


- 존 페인의《가족 세우기》중에서 -

이렇게 써놓고보니 그저 좋은 글을 소개하기 위한 포스팅이었는데, 다소 S-Diary 필이 나는군. 어쨋든 당분간은 좀더 좋은 글을 쓰고, 솔직한 생각을 정리하며 동시에 근면한 노동?/연구?로 차분하게 지내고 싶다. 그게 가장 좋은 방성이 될 것같다. :)

점심 먹기전 오피스에서 또 농땡이 까다가... :)


신고
Posted by All That J
Statistics Graph

티스토리 툴바